시골영감 처음하는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블로그 방문자수가 어느덧 100만명을 넘어섰다. 블로그 방문자수에 대한 별다른 욕심없이 블로그를 시작했었지만 블로그 방문자가 수가 조금씩 늘면서 욕심도 생기고 어떻게 하면 블로그 방문자수를 늘릴까 방법도 많이 찾아봤었다. 그 방법으로는 지금 네이버에 블로그 방문자수와 관련된 검색을 하면 쭉 나오는 방법들과 별반 다르지 않았다. 이런저런 방법을 써가며 지금까지 블로그를 운영해보니 가장 좋은 방법은 꾸준함이었다. 사람들은 좀 더 쉬운 방법을 찾길 원하나 그건 정답이 아니다. 편법을 써가며 엄청난 방문객을 끌어모으기도 했던 블로그는 지금 대부분 계정정지 당해 운영정지한 곳이 많았다. 반면에 서두르지 않고 천천히 블로그를 운영한 사람들은 지금까지 계속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앞으로의 계획은 꾸준히 블로그를 운영해 블로그 방문객수 200만명을 기록하는 것이다. 하루 블로그 방문자수도 조금씩 늘려나갈 계획이다. 계획만 계속 세우던 다른 블로그 운영도 이제는 진짜 실천에 옮길 것이다. 블로그에 올리는 그림도 되도록 직접 찍은 사진을 올리려고 하지만 사실 쉽지많은 않다. 앞으로 직접 찍은 사진 비중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취미로 블로그를 하고 있지만 다른 어떤 취미보다 나에게 도움이 되는 취미이다. 글을 쓰면서 자료를 찾으며 알게 모르게 공부가 되고 전혀 몰랐던 사실을 발견하기도 한다. 게을러질 수 있는 시간을 다잡아주는 것도 블로그이다. 블로그를 통해 재학습하거나 반성의 시간을 갖기도 한다. 여행을 단순히 갔다오는 것에 그치지 않고 여행에 대한 글을 포스팅하면서 다시 한번 여행을 되짚어볼 수 있고 정리할 수 있는 시간이 된다. 어떤 것이 잘 되었고 어떤 점을 고쳐야 하는지 블로그를 하면서 다시 확인할 수 있다.

달랑 블로그 방문자수 100만명 넘었다고 주절주절 글을 많이 쓴다고 보일 수 있으나 나에게는 큰 수치이다. 빨리 200만명을 넘어서 글을 올리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