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권 영문이름 표기법을 제대로

알고 여권을 만드는 것은 중요하다

나중에 여권에 들어간 영문이름을

다시 바꾸는 것은 힘들기 때문이다

어떤 방법이 있는지 알아보자

 

 

사람들마다 자신의 이름을 영어로 어떻게 적는지 다 알고 있을 것이다. 하지만 과연 그 영문이름 표기법이 정확한 것인지는 확인을 해본 사람은 많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한글 이름을 소리나는대로 영어로 쓰는 것이 지금의 방법이기 때문에 이런 한글발음은 정확히 어떤식의 영어로 표기한다라고 확정짓기도 사실 어려운 문제이다. 정확한 영어이름의 필요성은 여권을 만들때 다시금 느끼게 된다. 여권 영문이름을 만들고나서 나중에 그것이 어색하거나 틀린 표기라고 해도 고치기는 힘이 들기 때문이다. 따라서 처음에 여권을 만들때 여권 영문이름 표기법을 정확히 알고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다행히도 인터넷상에서 자신의 영문이름표기법을 확인해 볼 수가 있다. 먼저 검색창에 '영어이름 변환기'를 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을 볼 수 있다.

 

 

 

제대로 '영어이름 변환기'를 타자로 입력했다면 화면 상단에 위와 같은 화면을 볼 수 있다. '한글 이름 로마자 표기'검색이라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가 있는 것이다. 네모 빈칸에 영어표기를 확인하고 싶은 이름을 한글로 입력하면 된다

 

 

'장동건'을 한번 입력해보았다

 

 

 

위 화면에서 보면 '장동건'이란 한글이름에 대한 영문이름을 확인할 수 있다. 위에서는 'Jang Donnggeon'과 'Chang Donggeon' 두 가지 예시를 보여준다. 두 영문이름의 차이점은 성씨가 각각 J와 Ch로 시작한다는 점이다. 표시된 영문이름 아래쪽을 보면 다음과 같은 설명을 볼 수 있다. '성씨는 규정된 표기법이 없어 다양한 표기가 가능..'이라고 되어있다. 또한 이름은 규정 이외에 관습적으로 사용된 표기도 가능하다고 나온다. 위에서 나온 두가지 영문이름 이외에 더 많은 정보를 보고 싶다면 오른쪽의 '더보기'를 클릭하면 되겠다.

 

 

더보기를 클릭하면 위와 같은 화면을 확인 할 수 있다. 여기에서는 한글이름에 대한 영문이름이 사용빈도가 높은 순서로 나열되어 있다. 같은 한글이름이라도 다양한 여권 영문이름을 쓰고 있다는 것을 여기에서 확인 할 수 있었다. 이 한글이름은 정확히 이런 영문이름으로 써라라는 규정이 없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이라고 생각된다. 이미 자신만의 여권 영문이름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계속 같은 영문이름을 쓰는 것이 좋겠으며 아직까지 자신의 영문이름을 정하진 못한 사람은 위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한번 이용해보는 것이 좋을거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