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의 변화

참석에 대해 감사

보고회의 의미

꽃은 향기로서 우리에게 다가오지만

사람은 대화로서 다가옵니다.

대화로서 학생들의 마음의 문을 열게 하고

대화로서 자신의 나아갈 길을 찾게

하는데 도움을 주시는 분들이

선생님들이십니다. 역할을 하시는 분들이

모인 이 자리는 참 의미 있는 자리!

사람과 사람의 만남 속에

아픔과 괴로움도 있지만 그 과정의

내면에는 진정한 사랑이 있습니다.

내면의 사랑이 있기 때문에

오해도 이해가 되고

져버림도
믿음이 되지 않는지!

 

나비나 병아리의 부화과정에서

고치나 껍질을 스스로 깨는 모습이

안타까와 인간이 인위적으로 손을 대어

깨어준다면 그 나비는 비상하지 못하며

그 병아리는 약한 몸을

비틀거리다가 죽고 만다고 합니다.

남의 도움보다 스스로 삶을 개척하며

제2의 인생을 창출하도록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것 또한,

우리들의 역할이 요구된다고 봅니다.

그 역할의 방법을 찾기 위해 모인 이 자리...







제 글에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한번 눌러주세요. 여러분들 생각은 어떠신지도 듣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