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풍기읍에 위치한 능이버섯칼국수를 먹고 왔습니다.

음식이 맛있다는 소문은 예전부터 들어왔었지만 이번에 드디어 가보게 되었습니다.

 

능이버섯 전문점답게 메뉴판을 보면 온통 능이버섯과 관련된 음식만 있습니다.

메뉴판을 찍지는 못했는데 능이버섯전골부터, 육회, 명품전, 묵, 수육, 파전 등이 있었고

능이버섯 칼국수, 쇠고기국밥, 묵밥, 육회시원면 등 다양한 능이버섯 요리가 있었습니다.

 

이번에 주문은 음식은 능이버섯 얼큰칼국수와 능이버섯 명품전입니다.

 

 

기본 반찬으로 감자전이 나왔는데 바싹한것이 맛있더군요

 

 

능이버섯 얼큰 칼국수입니다.

 

 

 

특이한 것이 멍게 양념장을 칼국수에 넣어서 섞어서 먹는데요.

식당 사장님 말씀으로는 처음에 먹는 칼국수는 능이버섯 때문에 산의 맛이 나고

어느정도 먹은 후에 멍게 양념장을 넣어서 먹으면 바다의 맛이 난다고 합니다.

 

 

그리고 능이버섯 명품전.

또 사장님 말씀에 의하면... 밀가루를 섞어서 반죽한 것이 아니라 칡녹말로 반죽해서 능이버섯 전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밀가루로 만든 전을 먹으면 속이 거북할 수 있는데 칡녹말로 만든 능이버섯 명품전은 아무리 많이 먹어도 거북하지 않다고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