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맛집이라고 하면 보통 찜닭이나 간고등어, 헛제사밥, 매운탕 등이 있는데요.

이번에는 아는 사람만 간다는 안동 맛집, '매생이 '칼국수'집을 소개합니다.

 

안동교도소, 혹은 안동농협 공판장 근처에 위치한 매생이 칼국수 식당은 많이 알려져있지는 않지만 한번 맛보면 잊을 수 있는 별미 중에 별미입니다. 메뉴는 매생이 칼국수와 매생이 굴전골 2가지입니다.

 

이번에는 매생이 굴전골을 시켜서 먹었습니다. 굴전골은 각종 해물과 소고기, 그리고 매생이가 한움쿰 들어갑니다. 들어가는 음식종류를 살펴보면 소고기 샤브샤브와 쭈꾸미, 만두, 굴, 홍합, 버섯, 수제 등이 들어갑니다.

 

 

 

매생이 전골은 얼큰하면서도 칼칼하고 매콤합니다. 요즘 젊은 사람들의 취향은 아니지만 먹어보면 누구나 반할 맛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주로 식당을 찾는 분들은 나이가 조금 있는 분들이었습니다.

 

처음에 각종 재료를 넣고 끓일때는 물이 거의 없지만 서서히 끓으면서 국물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바쁘게 먹느라고 익어가는 모습을 사진으로 남기지 못했습니다. 해산물이 냉동된 상태로 나오기 때문에 물이 끓고 해산물과 고기가 익을때까지는 조금 시간을 두고 기다려야 했습니다.

 

 

 

안동 맛집, 매생이 칼국수집에서 먹은 매생이 전골은 1인분에 8천원으로 큰 부담없이 먹을 수 있는 가격이었습니다. 칼국수는 1인분에 6천원입니다. 안동을 방문한다면 찜닭이나 간고등어도 좋지만 매생이 전골을 별미로 먹어보는 것도 좋을 거 같네요.